HOME > 고객센터 > FAQ
번호 제목
8 [제품보관 및 사용(굴)] 통굴(각굴)보관은 어떻게 해야되나요?
각굴 구입 후 먹고난 나머지는 어떻게 보관을 해야되나요?
구입 후 나머지는 찬공기가 안들어 가도록 밀폐시킨 상태에서 며칠간 보관 하실 수 있습니다.

1. 굴을 삶아서 깐다음 비닐팩에 넣어서 냉동실에 보관하셨다가 필요하실 때 쓰실 수 있습니다.
2. 굴을 까서 생굴로 회로 드시고 나머지는 비닐팩에 냉동보관하시면 됩니다.
7 [제품보관 및 사용(굴)] 통굴(각굴)에서 냄새가 나요.
박스를 열었는데 박스안에서 냄새가 나요.
통굴을 산지에서 세척을 해도 굴 껍데기 붙어 있는 미생물과 뻘이 남아 있어 냄새가 날 수 있고
스트로폼 박스내에 기름 성분이 있어 박스에서 나는 냄새일수 있습니다.
제품은 하자가 없으니 사용하셔도 됩니다.

제품을 받으신 후 수돗물로 세척을 하셨서 사용을 하시면 됩니다.
6 [제품보관 및 사용(굴)] 통굴(각굴)이 어떻게 먹어야 되나요?
통굴 구입 후 먹었는데 삶아 먹었는데 짜서 덜 짜게 먹는 방법은 없나요? 어떻게 먹어야 되나요?
보통 식당이나 요리집 같은경우 짠맛을 덜하기 위해서 수돗물에 하루나 몇시간 담궜다가 촉촉한 상태에서 사용을 합니다.

일반 가정집에서도 이런 방법을 이용하시면 맛있게 드실 수 있습니다.
5 [제품보관 및 사용(굴)] 통굴(각굴)이 너무 짜요
통굴 주문을 했는데 먹을 때 너무 짭니다. 소금을 치셨나요? 왜 이렇게 짠가요?
통굴은 바다에서 나는 생물입니다. 당연 짤수 밖에 없죠. 하지만 이것도 자연현상과 연관이 있어서 비가 많이 오고 충분한 영양분이 있을 때는 짠맛이 덜하지만 바다에 가뭄이 들었을 때는 염도가 높아져 짜질 수 밖에 없어 집니다.
4 [제품보관 및 사용(굴)] 통굴(각굴)이 입을 벌렸고 말랐어요.
통굴이 입을 벌린것도 있고 마른것도 있는데 죽은 거 아닌가요?
통굴은 생물이라 배송 중에 자연폐사하는 것도 있지만 추운 겨울에는 온도 차 때문에 스스로 입을 벌리고 몸에서 물이 빠져 마를 수 있습니다. 그렇다고 해서 다 죽은 것은 아닙니다.

구입 후 수돗물에 담궈보시면 물방울을 내면서 입을 다 물었다가
다시 입을 여는 것을 볼 수 있습니다.
3 [제품보관 및 사용(굴)] 가격변동과 중량에 대한 궁금점
가격변동과 중량측정에 대해 궁금합니다.
가격부분에서는 저희는 중매인이기 때문에 항상 시세흐름에 따라 갑니다. 그래서 시세변동이 클경우 어쩔수 없이 가격은 올려야 됩니다.

중량 부분문의입니다. 가장 많이 문의 하는 부분이기도 합니다. 중량이 차이 날 수 밖에 없는 이유부터 말씀드리 겠습니다.
굴도 생물이라 껍데기가 없다고 해서 죽은게 아니라 살아 있는 상태이기 때문에 배송중에 신진 활동을 하며 살이 빠집니다.

그리고 큰굴 같은 경우 큰 굴이라도 사이즈 차이가 나서 시각적으로 같은 중량이라도 큰 사이즈는 양이 작아보이고 작은 사이즈는 양이 많이 보일 수 있습니다.

작업과정은 박스에 바다물을 먼저 받고 그 다음 굴을 세척기에 세척한 다음 다음 통에서 굴을 건져 어느정도 탈 수 한다음 kg 달아서 박스에 넣습니다.

제일 민감한 부분은 저울 입니다.

과일이나 채소 같은경우 물과 같이 취급하는 부분이 아니라서 중량을 달면 중량 오차가 거의 없지만 같은 생물이라도 굴과 같이 물이 들어가는 제품일 경우 중량차이가 날 수 있습니다.

저희는 전자저울을 사용하지 않고 눈끔 저울을 사용합니다. 전자저울과 일반 가정용 저울은 실제 중량차이가 납니다. 저희가 정량 2kg 를 달아 드려도 소비자와 저희 다는 기준이 틀리고 저울 상태에 따라서 틀립니다.

저희가 실험한 결과 보통 100~200g 차이가 났고 많이 날 경우 400g까지 났습니다.

저희는 통영수협과 서울 가락,노량시장에서 측정하는 표준화된 중량측정으로 저울을 달고 있습니다.

그리고 저희가 일반소비자라고 해서 중량을 틀리게 측정하지는 않습니다.
2 [제품보관 및 사용(굴)] 생굴을 어떻게 먹으면 되나요?
<준비물>
골이파인 그릇

<방 법>
1. 골이 파인 그릇에 물을 붙는다.
2. 굴 담은 물을 손으로 휘적어 쩍이나 돌 등 무거운 것이 가라앉게 한다.
3. 다른 그릇에 굴을 흘려 낸다.
4. 밑에 가라앉은 쩍(껍질조각)이나 돌 등을 버린다.
5. 새로 물을 받아 굴을 담고 위의 과정을 반복한다.
*씻을때 쩍과 잡티를 제거한다.

6.깨끗한 굴을 물이 빠지는 용기에 담고, 소금물을 부어 흘려주면서 다시 행구어 낸다.
7.물이 빠지는 용기에 담아 밑에 그릇을 받쳐두고 물을 뺀다.
*갈아놓은 무우에 굴을 올려놓아 물을 빼면 더욱 효과적이다.
1 [제품보관 및 사용(굴)] 굴보관방법 및 기간
굴 구입 후 보관방법과 기간이 알고 싶습니다.
"굴은 바로 먹는 것이 가장 좋다. 하지만 그럴 수 없을때는 "냉장고에 보관"하는 것이 안전하다."

<깐굴>

굴은 껍질을 탈각한 이후에도 일정기간 살아 있으며, 가장 오래 생존할 수 있는 환경은 풍부한 해수속에 담겨 있을 때이다. 생굴의 싱싱함을 오래 유지하려면, 해수 포장돈 상태 그대로 민물이 닿지 않게 김치냉장고 같은 곳에 보관하는 것이 좋으며, 사용할때 마다 필요한 양 만큼 덜어서 손질 후 사용하면 된다.

*2~3일 후에도 남은 굴은 모두 손질한 다음 1회 조리할 양 만큼 나누어서 냉동보관 하다가 국거리로 사용하면 된다. *

<통굴(각굴)>

10도씨 이하의 차가운 공기중에서 약 4~5일 정도 생존하나 환경에 따라 다를 수 있으며, 가급적 빨리 사용하는 것이 좋다. 5도씨 이하의 차가운 해수속에 보관하면 신선도가 좀 더 오래 유지된다.


주소 : 경상남도 통영시 도산면 도산일주로 584-66 | 사업자등록번호 : 780-93-00904
통신판매업신고번호 : 제2005-5330068-30-2-00033호 | 개인정보관리자 : 강덕우 | 대표 : 강민수 | 상호명 : 대복수산
전화번호 : 0507-1431-4535/010-9190-5355 | 팩스번호 : 055-643-2300 | 메일 : tydaebok@naver.com
Copyright ⓒ www.daebokkorea.com All right reserved